home 커뮤니티 > 중앙회


제목 (기사) 러시아, 3D 프린팅 기술로 만든 무인기 최초 공개
작성자 중앙회
러시아, 3D 프린팅 기술로 만든 무인기 최초 공개


러시아가 최초로 3D 프린팅 기술을 이용해 만든 무인기를 공개했다.
23일 중국 신화통신은 러시아 국영 방산업체 로스텍사가 3D 프린팅 기술을 이용해 무게 3.8㎏, 길이 2.4m. 최대 속도가 100㎞/h에 달하는 다목적 무인기를 만드는 데 성공했다고 전했다.

특히 무인기를 제조하는 데 필요한 시간은 31시간밖에 되지 않고, 제조 비용도 20만 루블(약 410만원)으로 성능에 비하면 저렴한 편이다.

이 무인기의 원본은 로스텍사의 치록(Chirok) 무인기로 알려졌다.

치록은 세계 최초로 활주로 없이 이착륙이 가능한 무인기로 알려졌다. 이 무인기는 혁신적인 기술인 에어쿠션 착륙시스템(ACLS)를 적용해 물이나 얼음, 눈 등 다양한 환경에서 이륙이 가능한 데 비해 다른 무인기는 이것이 불가능하다.

이런 장점으로 이 무인기는 숲, 재해 지역과 도로 및 교통 상황, 화재, 순찰 등 모니터링용과 군용 정찰용으로 용이하게 이용될 수 있다.

아울러 치록의 최대 상승 고도는 6000m, 최대 비행 거리는 2500㎞로 알려졌다.

또한 최대 이륙 중량이 700㎏, 최대 탑재 중량은 300㎏이며, 다양한 유도 시스템, 폭탄, 로켓, 미사일을 탑재할 수 있어 공격용 무인기로 활용될 가능성도 있다.

로스텍사는 지난 4월 모스크바에서 열린 '2015 무인항공기국제컨퍼런스'에서 3D 프린팅 기술을 활용해 무인기를 만드는 구상을 발표했고, 2개월 만에 구상을 현실로 옮기는 데 성공했다.

해당 프로젝트를 책임진 로스텍사 수석 엔지니어 블라디미르 쿠타호브는 자국 전문가들이 치록의 기술을 기반으로 다양한 무인기를 개발 중인데 3D 프린팅 기술과 접목하면서 고성능, 소형 모델을 얻을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서울=뉴시스】문예성 기자

sophis731@newsis.com,  2015.06.23

http://m.news.naver.com/read.n...id1=001&oid=003&aid=0006595972
 

 

 
조회수 3624
첨부파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