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커뮤니티 > 중앙회


제목 (기사) 프레스에 잘려나간 두 손, 3D 프린터 재능기부로 되살린다
작성자 중앙회
프레스에 잘려나간 두 손, 3D 프린터 재능기부로 되살린다  [만드로 이상호 대표]
 

한 소녀가 미국의 슈퍼 히어로 '캡틴 아메리카'와 함께 전투 자세를 취합니다. 소녀의 왼쪽 손은 플라스틱으로 되어 있습니다.
빨간 색과 파란 색으로 이루어진 스파이더맨 손을 한 아이, 회색의 토르 손을 한 아이.
이 아이들의 손은 코스프레용 장갑이 아니라 ‘슈퍼 히어로 핸드’ 의수입니다.
3D 프린팅 재능기부 그룹 E-Nable과 ‘슈퍼 히어로’ 공연 연기자들이 ‘세계를 구하기 위해 새로운 영웅이 필요하다‘는 컨셉으로, 3D 프린팅 의수를 만들어 손이 없는 아이들에게 선물한 것입니다.
3D 프린팅 의수는 일반 의수보다 가격이 저렴하기 때문에 의수 교체주기가 짧은 성장기 장애 아동에게 특히 더 유용합니다. 개인의 특징에 따라 사양을 조정하는 맞춤제작이 가능합니다.
국내의 3D 프린팅 전문가들이 전자의수 재능기부를 하고 있어, 그 제작현장을 오마이TV가 찾아갔습니다.
한 남성의 어깨 움직임에 따라 하얀색 플라스틱 의수의 손가락 4개가 함께 움직입니다. 의수 제작에 중심 역할을 한 이상호 만드로 대표가 의수 움직임을 체크합니다.
플라스틱 등을 원하는 모양대로 만들어주는 3D 프린팅. 3D프린터가 손가락 하나를 완성하는 데 걸리는 시간은 약 1시간 10분.
3D 프린팅이라는 신기술과 전문가들의 재능기부가 만나 손을 잃은 사람들에게 희망을 주고 있습니다.

https://www.youtube.com/watch?v=NnLY9As8wq8

조회수 2007
첨부파일